수원화성을 걷다보면 만나는

다양한 색과 글씨의 깃발들,

바람에 펄럭이는

깃발을 바라 볼 때 기분이 좋다.

령, 순시,

본래의 기능이 아니지만

새로운 기능으로 빛이 난다.

정조의 효심과

다산의 신기술을 축하하는 손짓으로,

힘 든 세상 살아내는 사람들에게

힘을 주는 손짓으로....












깃발의 색이 다른 이유는

동 - 푸른색 - 화성의 경우 동문(창룡문)
서 - 흰색 - 화성의 경우 서문 (화서문)
남 - 붉은색 - 화성의 경우 남문 (팔달문)
북 - 검정색 - 화성의 경우 장안문 (북문)
중앙 - 황색

등 오방색을 표현한 것입니다.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