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마다 좋은날

황악산자락 김천 직지사 단풍나들이

작성일 작성자 수철



황악산자락 김천 직지사 경내 단풍


직지사 입구 동국제일가람황악산문을 지나 매표소 입구로 올라가다 보면

황악산 직지사 문을 만날 수 있는데 그 문을 지나 조금 더 올라가면 대양문

그리고 천왕문을 지나면 직지사 대웅전을 만날 수 있습니다


.대웅전 좌측 편으로 들어서면 마음이 아름다워지는 길로 들어서게 되는데

붉고 노란 단풍들로 고운 자태를 뽐내는 길의 이름처럼 마음까지 아름다워

지는 것 같습니다.


직지사

황악산 자락에 위치한 천년고찰 직지사 경내를 구석구석 여유롭게 천천히

돌아볼 수 있어서 좋았답니다.


직지사는 고구려의 아도가 지었다는 설도 있으나 사적비가 허물어져

확실한 것은 알 수 없고 418년 (눌지왕2) 에 묵호자가 구미에 있는

도리사와 함께 창건했다고 전해지고 있습니다.


그 후 645년(선덕여왕14)에 지장이 930년(경순왕)에 천묵이 중수하고

936년(태조19)능여가 고려태조의 도움으로 중건하였는데 임진왜란 때


불에 타버리고 1610 년 (광해군2)에 복구에 들어가 60년 후 완전 창건

되었다고 합니다.


경내에는 석조약사여래좌상 (보물319) 대웅전 앞 3층 석탑 (보물606)

비로전 앞 3층 석탑 (보물607)  대웅전 삼존불 탱화 3폭 (보물 670)

청풍료 앞 3층 석탑 (보물1186) 등 문화재가 있습니다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