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부처님 말씀     

“천년만년 온갖 아름다운 옷과
고량진미와 약으로 봉양하고 받들더라도
부모님의 은혜를 다 갚은 것이 아니다.

자식은 부모님 덕택에

 세상에 태어났으니,
그 은혜는 지극히 무겁다.

그러므로 부모님께 항상 효도하고
공경하되 때를 놓치지 말라!"


 ​ º-증일아함경- º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