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줌마 이야기]

 

 

 

1. 남편의 생일날이 되었다.

20: 남편을 위한 선물과 갖가지 이벤트를 준비한다.

30: 고급레스토랑에 외식을 나간다.

40: 하루 종일 미역국만 먹인다.

 

 

2. 남편이 외박을 했다.

20: 너죽고 나살자고 달려든다.

30: 일때문에 야근을 했겠지 ...하며 이해하려 든다.

40: 외박했는지도 모른다.

 

 

3. 주방에서 설겆이 하는데 남편이 엉덩이를 톡 때렸다.

20: 아잉~ 왜 그래~ 아까 했잖아~~~~~ 좀 자제하자 우리..

30: 자기도 참...부끄럽잖아요.

40: 이 양반이 뭘 잘 못 먹었나...설겆이나 좀 해요....나 원..

 

 

4. 폰팅하자는 전화를 받았다.

20:..이 새꺄..당장 끊어. 안그럼.너 꽉 쌔려버린다. 입술로^^

30: 나 그런 데 관심 없으니까 그냥 끊겠어요.

40: 뭔팅?

 

 

5. 시장에 가서 물건값을 깍았다.

20: 아잉~~ 아저씨이~~( 옆구리 콕콕!) 좀 깎아주세용~~~~~

30: 아저씨 앞으로 자주 올테니까 깎아 주실 거죠?

40: '우쒸 그냥 만원에 줘요'......하고 가져가 버린다.

 

 

6. 남편이 뜨거운 눈길로 쳐다보며 사랑한다고 말했다.

20: 정말야? 나두....자기 이따만큼 사랑하는 거 알지?

30: 저두 사랑해요...여보...

40: 나 돈 없수.....!!!!!

 

 

7. 잠자리

20: 눈만 맞으면 갖는다.

30: 애들 봐서 몰래 한다.

40: 배개 안고 잠든지 이미 오래다.

 

 

8. 온 가족이 모여 앉아 외화 비디오를 보고 있었다.

20: 자막을 보지 않아도 대사를 알아들 을 때가 종종 있다.

30: 자막을 놓치지 않고 보면 영화 내용을 완벽히 이해한다.

40: 잠만 잔다.

 

 

9.모처럼 만에 남편과 외식을 했다.

20: 그냥 들어갈 수 있냐며, 호프집으로 2차간다.

30: 주부가요열창 보며 연마한 노래실력을 노래방에서 과시한다.

40: 연속극 할 시간이라며 빨리 집에 가자고 한다.

 

 

10. 남편이 손찌검을 했다.

20: 울며불며 그런 사람인 줄 몰랐다고 친정으로 짐싸가지고 간다.

30: 더 이상 못 참겠다고 이혼하자고 한다.

40: 부지깽이 들고 덤빈다.

 

 

11. 연말 연기 대상에 깊게 파인 드레스를 입고 나온 연예인을 봤다.

20: 우와...이쁘다........결혼 전의 나같다.

30:...야하다....근데....옷이 예쁜 걸..

40: 미친 것, 아예 홀라당 벗고 나와라, 벗고 나와!!!!

 

 

12. 부부 싸움에 관한 견해

20: 그 이와 나 사이에 부부 싸움이란 존재하지 않는다.

30: 가끔 그러는 것이 사랑이 더 깊어진다.

40: 부부싸움은 칼로 살베기다!!

 

 

13. 임신을 했다.

20: 남편이 좋아서 들쳐업고 동네한바퀴를 돈다.

30: 애 하나 더 생겨서 시들했던 부부관계가 회복된다.

40: 왜 실수했냐고 남편을 후라이팬으로 들들 볶는다.

 

 

14. 외판원이 집에 방문을 했다.

20: 처음 당하는 일이라 , 물건 소개를 상세히 받고 구입해 버린다.

30: 필요 없다면서, 죄송하다고 말한다.

40:!!!!!!!!!!

 

 

15. 지하철에서 앉으려고 하는데 누가 먼저 앉아버렸다.

20: 그냥 다른 데로 가버린다.

30: 겸연쩍어 하며 서 있는다.

40: 그 사람이 내릴 때까지 째려보고 있는다.

 

 

16. 남편이 밤일에 소홀하다.

20: 정이 벌써 식어버린 거냐고.. 더더욱 찰떡 처럼 달라붙는다.

30: 일이 바빠서 그러는 거라고 오히려 남편을 격려한다.

40: 달력에 잠자리가 없던 날에

         빨간 줄 그어가며 남편에게 압력을 행사한다

 

 

 

 

 

 

 

멀티미디어는 표시되지 않습니다.

가져온 곳 : 
카페 >음악의향기24
|
글쓴이 : 사과향| 원글보기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