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랜만에 집에 온 아들을 위한 밑반찬





멀리 떨어져 기숙사 생활을 하는 아들이
지난 주말, 오랜만에 집에 왔다 갔습니다.
친구들과 나눠 먹을 몇 가지 밑반찬을
챙겨 보냈습니다.







※ 꼬막무침

▶ 재료 : 꼬막 1팩, 붉은고추 1개, 청양고추 2개, 간장 3숟가락, 쌀 조청 1숟가락, 고춧가루 2숟가락, 대파, 마늘, 깨소금, 참기름 약간

▶ 만드는 순서

㉠ 굵은소금, 숟가락으로 해감한 후 박박 문질러 씻어준다.






㉡ 물이 끓으면 씻어둔 꼬막을 넣고 한쪽 방향으로 저어준다.

㉢ 하나 둘 입을 벌리면 불을 끄고 소쿠리에 바쳐 식혀둔다.




㉣ 대파, 양파, 붉은고추 청양초, 간장, 고춧가루, 마늘, 깨소금, 참기름을 넣고 양념장을 만들어준다.




㉤ 숟가락 끝으로 살짝 비틀어주면 껍질이 잘 까진다.



㉥ 깐 꼬막+양념장을 넣고 조물주물 무쳐준다.



▲ 완성된 모습




※ 오징어채 무침

▶ 재료 : 오징어채 150g, 고추장 3숟가락, 쌀 조청 3숟가락, 배즙 3숟가락, 마늘

깨소금, 참기름 약간

▶ 만드는 순서

㉠ 양념을 넣고 끓여 식으면 오징어포를 넣고 조물조물 무쳐준다.




▲ 완성된 모습






▲ 완성된 모습

다른 요리는 앞 영상을 참고해 주세요^^




버스를 타고 가면서도 안 가져간다는 말없이
무겁게 들고 갔습니다.
맛있게 잘 먹었다는 카톡, 기분 좋게 만들었습니다.




▼ 동영상 구독신청! 부탁드려요^^▼


???????????????TV?????????TV??????


도움된 정보였다면 하트 공감 ♡ 꾸우욱 ^*^ 

로그인 하지 않아도 가능하며 여러분의 공감이 제겐 큰 힘이 됩니다.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