촌부일기

들리시나요~!!! 부제, 폭염속에서도 잡초들은 잘도 자란다^^*

작성일 작성자 시골아낙네






식물이나

동물이나


세상

모든


말 못 하는

어린것들의


뜨겁고

아픈


소리 없는

아우성!


들리시나요~!!


2018년 8월 9일

시골아낙네의 촌부일기


부제:


폭염속에서도

잡초들은 잘도 자란다^^*






올해 이른 봄

모종을 심었던 인삼밭


몇 달 만에

초록빛으로 어우러지던!!





두 형제가 으쌰으쌰!

집도 예쁘게 지어 주었고~




어린 인삼들이라

너무 뜨겁겠다 싶어서~!!


차광망도 한 겹 더~

씌워 주었는데!




사람도

숨이 막히는~


이 찜통더위!

가마솥 더위!!

살인적인 폭염!!! 에


어린 인삼들은

견디기가 힘들었나 보다..ㅠㅠ




3년근 이상

큰 인삼들은 그나마~



조금씩 데기는 했어도 그나마~

잘 버티고 있고~!!





화학비료 전혀 없이

거름만 가득 뿌려 놓은 인삼밭 예정지


초록으로 출렁이는

수단그라스!


폭염 속에서도 잘 자라고

잘 버티고 있는데~!




어리고! 약한!

인삼들은

버텨내기가 영~ 힘들었나보다!!




그리고

참으로 알 수 없는 것이,


그렇게~ 가물고~!!

그렇게~ 뜨거운 날에도~!!


잡초는!!

지치지도 않고 올라온다^^




하여~!


입추!! 지나고

그나마~


가끔씩 불어오는 바람이


조금은 선선하다

느껴지니~


아낙네들과 인삼밭에 풀을 뽑는다.


8월 8일 시골아낙네

풀 뽑는 날의 일상이야기^^




더운 날씨!!

힘든 일에도~!


아낙네들의 센스 좀 보소.ㅎㅎ




인삼밭일은


땡볕에서 고추 따는 일이나


비닐하우스 속에서

수박 순치는 일에 비하면 놀이여~^^


" 내일 비닐하우스에

순치러 갈 생각 하면 꿈결 같아~"


"하~~ ㅎ"


아이처럼 웃는다.


80만 되었어도 날아다녔을 거라는

87세의 그녀가^^





그런 그녀들을 위해~

시골아낙네는


새참 중간중간에

아이스케키를 사다 나르고~


더위 드시지 말라고^^


애끼고

애껴 먹는.ㅎ


익모초 효소도 아낌없이 타 드리고~^^


시원한 미숫가루!!


그녀들의 입맛에 맞춰~

달달하게.ㅎㅎ


얼음 동동 띄워 한 대접씩~^^*






미숫가루 쉽게 타는 방법^^


1. 물을 먼저 조금 받아 놓는다.

2. 미숫가루를 넣고 거품기로 풀어준다.

3. 나머지 물을 더 부어주면서 거품기로 저어준다.


덩어리가 뭉치는 것을

쉽게 푸는 시골 아줌마 스타일.ㅎㅎ





이렇게~


뜨거운 날들도~


한순간!!


그리워질

날이


곧 오겠지유.ㅎㅎ

오늘도 건강한 하루 되셔유~^^*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