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가요] "엄마 생각" - 최경호 노래

댓글수0 다음블로그 이동

음악·애청곡

[연변가요] "엄마 생각" - 최경호 노래

잠용(潛蓉)
댓글수0




"엄마 생각"

작사/ 작곡/ 노래 崔京浩


< 1 >

흙장난에 갈라터진

내 손목을 잡아쥐고

어머니는 호되게

호되게 때렸어요.


흘러간 童年 그 時節

그리운 童年

그 때는 그 때는

丁寧 몰랐습니다.


아 아~ 우리 엄마

 아 아~ 아픈 매가

우리 엄마 아픈 매가

그립습니다.


< 2 >

알사탕 사 내라고

때를 쓰는 나를 잡고

어머니는 우시면서

우시면서 달랬어요.


흘러간 童年 그 時節

그리운 童年

그 때는 그 때는

철 不知 몰랐습니다.


아 아~ 못 살던

아 아~ 우리 엄마

한 줌의 흙이 된 엄마

그립습니다~

--------------------------

아 아~ 못 살던

아 아~ 우리 엄마

한 줌의 흙이 된 엄마

그립습~니~다~

 

------------------------------

* 동년(童年) : 어린 시절, 어릴 때



사업자 정보 표시펼치기/접기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관련 태그 목록 #엄마생각-최경호
맨위로

http://blog.daum.net/jamyong/7771332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