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야"

작사 작곡 리웅걸/ 노래 송경철


< 1 >

엄마야 엄마야~

하늘 만큼 고운 엄마

나를 위해 집을 떠나

苦生도 많아요


때로는 엄마의

따스한 엄마 품이 그리워

대롱대롱 눈물 맺혀

南쪽 하늘 바라봐요


엄마야 엄마야~

보고싶은 엄마야

달은 지고 해 뜨는데

언제면 오실까?


< 2 >

엄마야 엄마야~

하늘 만큼 고운 엄마

나를 위해 他鄕에서

試鍊은 많아도


가끔씩 아플 때면

엄마 약손이 그리워

이불 속에 묻혀서

엄마 얼굴 그려 봐요


엄마야 엄마야~

보고싶은 엄마야

달은 지고 해 뜨는데

언제면 오실까?

---------------------------

엄마야 엄마야~

보고싶은 엄마야

달은 지고 해 뜨는데

언제면 오실까?


달은 지고 해 뜨는데

언제면 오실까?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