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중가요] "전사의 맹세" - 남대협노래패 노래

댓글수0 다음블로그 이동

음악·애청곡

[민중가요] "전사의 맹세" - 남대협노래패 노래

잠용(潛蓉)
댓글수0

 

 

"戰士의 맹세"

윤민석 작사/ 윤민석 작곡/ 노래 남대협노래패

 

밤이 깊어 별이 하나
머리 위에 빛나거든
눈물 代身 내 무덤 가에
銃 한 자루 놓아주오

 

기쁘게 싸워 쓰러진 넋이라도
일어나 싸우리니
解放戰士를 記憶해 주오
民族의 아들을~


깊고 어둔 밤 떠나올 때
洞口 밖에 따라 나와
끝내 웃으며 손 흔드시던
어머님을 記憶하오.

 

싸움 이겨 解放된 내 故鄕에
바람 되어 찾아가서
우리 어머님 손에 쥐신
解放旗를 날릴 테요~

 

<대 사>

멀리 洞口 밖 언덕길에
붉은 진달래가
至賤으로 피었거든 어머니

密林 속에서 쓰러진
내 魂이라 여겨주세요.

 

기러기 날아 붉은
노을이 물들거든 어머니

뒷산 바위 소나무에
解放 깃발을 매달아 주세요
피에 물든 그 깃발을...

 

祖國 사랑의 그 한길이
嚴하고 멀다 하여도
鬪爭 속에 맺은 그 맹세
어찌 우리 잊으리요?

 

祖國解放 祭壇에 바친 이몸
다시 굳게 銃을 들고
목숨 다하여 죽는 날까지
자랑차게 싸우겠소~

 

 

전사의 맹세 - 전대협노래단

사업자 정보 표시펼치기/접기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맨위로

http://blog.daum.net/jamyong/7772663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