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교가요] "부모은중 노래" - 김무한 노래

댓글수0 다음블로그 이동

불교음악

[불교가요] "부모은중 노래" - 김무한 노래

잠용(潛蓉)
댓글수0

 


"父母恩重 노래"

노래/ 김무한

사진/ 여래정례도(如來頂禮圖)


世上에서 어머님이 그대를 가졌을 때

가고 서고 앉고 눕는 그 모두를 걱정했네

한 몸이 무겁기는 泰山과 한가지요

하루하루 오는 아침 重病들은 몸만 같네

그러다가 달이 차서 그대를 낳으시니
기쁘고 기쁜 마음 무엇으로 다 表現하리?

 

重하고도 깊고깊은 父母님의 큰 恩惠요

사랑하고 보살피심 어느 땐들 끊일손가?

젖은 자리 마른 자리 가려서 뉘이시고

양쪽의 젖으로는 배고픔을 달래 주며
어느 때나 어린 子息 잘 먹일 것 생각하며

慈悲하신 어머님은 굶주림도 辭讓 않네

 

重하고도 깊고깊은 父母님의 큰 恩惠를

나 이제 보고 들어 懺悔의 눈물 흘렸네~

 

<간 주>


생각하니 그 옛날의 아름다운 그 얼굴과

아리따운 그 몸매는 柔軟도 하셨더라

두 눈썹은 푸른 버들 가른 듯 하시었고

두 뺨의 붉은 빛은 蓮꽃보다 더했어라

오로지 아들 딸만 사랑하고 거두시다
어머님의 고운 얼굴 저리도 變하셨네

 

죽어서 헤어짐도 참아 가기 어렵지만

살아서 헤어짐도 아프고 서러워라

子息이 집을 떠나 먼 곳에 있을 때면

잘 있는가 춥잖은가 밤낮으로 근심이네

父母님 나이 높아 壹百살이 되였어도

八十된 그 子息을 언제나 걱정하시네

 

重하고도 깊고깊은 父母님의 큰 恩惠를
나 이제 보고 들어 마음의 눈물 흘렸네~

나 이제 보고 들어 마음의 눈물 흘렸네

마음의 눈물 흘렸네~

(부모은중 노래 - 김무한)

 

사업자 정보 표시펼치기/접기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맨위로

http://blog.daum.net/jamyong/7772844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