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은 표시되지 않습니다.

 

 

 

 

 

 

 

 

 

 

 

 

 

 

 

 

 

 

 

 

 

 

 

 

 

 

 

 

 

 

 

 

 

 

 

 

 

 

 

 

 

 

 

 

 

 

 

 

 

 

 

 

 

 

 

 

 

내장 호수 공원

      누가 그랬던가 젊어서는 추억은 가슴에 묻고 살다가 나이들어 추억을 먹고 산다고…. 

때로는 떠나간 것은 추억이 되어 우리 기쁘게 합니다. 가을 떠나갔어도 즐거웠던
    추억들은 우리들 가슴속에 별처럼 남아 추억은 별이 되어 영원히 가슴에 자리합니다
     떠나간 추억들이 떠오를 때 여행 추억들은 사진으로 남겨져 있기에 추억하게 되지요 
     다른 사진에 밀려서 올리지 못한 사진들이 지나간 가을 추억과 함게 자리하고 있네요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