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강의 저녁노을

댓글수35 다음블로그 이동

사진방

남강의 저녁노을

慧明花
댓글수35

쑥도 쑥 커버리고

머위대가 굵어지고 봄이 왔나 싶었는데 봄은 가고 있는 듯 아쉬운...계절입니다.


길가에는 흐드러지게 벚꽃이 날리고

산에는 진달래가 진해졌는데  꽃구경도 가지말라하니 ... 이놈의 세상이 원망스럽기도 합니다.  (어느 글에서)

오랫만에 강변길을 친구랑 함께 늦은 시간에 나갔답니다.

시원한 강바람에 수양버들 가지마다 연두빛깔이 푸르름으로 변하여만 가구요....싱그러움 가득~~~2020.04.04 오후 ^^*


































맨위로

http://blog.daum.net/je1298/17185124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