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그러움이 가득한 신록의 금정산 계명봉

댓글수22 다음블로그 이동

산행 부산

싱그러움이 가득한 신록의 금정산 계명봉

하이얀
댓글수22

 

산행지 : 금정산 계명봉

산행한날 : 2016 . 4 . 22 . 금요일

동행자 : 하이얀 + 딸램

산행코스 : 범어사 - 계명암 - 계명봉 - 장군봉초입 정자 - 범어사.

 

 

싱그러움이 가득한 신록에계절 4월에 딸램이 머리도 식혀 줄 겸 가볍게 다녀올 수 있는 곳이 없을까 생각하다가 

금정산 계명봉이 생각나서 다녀왔다

햇살이 비친 나뭇잎은 투명하게 빛나고 신록의 아름다움은 즐거움이 두배가 되는 산행길이다

눈도 맑아지고 마음도 맑아지고 힐링되는 계명봉 산행

가파르긴 해도 작게 놓여진 계단길이 예뻐 내가 좋아하는 곳이기도 하

가끔 다녀오지만 이맘때가 가장 아름다운 때가 아닌가 싶다.

신록이 가득한 계명봉 가는길에 계명암도 들려보고 참으로 행복이 가득한 산행길이었다. 

 

 

연록색과 잘 어울리는 단풍나무

 

 

 

 

 

 

신록은 편안함을 안겨주고

 

 

 

 

 

 

계명암 다녀오시는 보살님 들

 

 

 

 

 

 

돌탑과 함께 내가 좋아하는 앙증맞은 계단길

 

 

 

 

 

 

기분 좋아지고

 

 

 

 

 

 

뭐든 사랑하게 될것만 같은

 

 

 

 

 

 

그래서 행복한

 

 

 

 

 

 

작은 계단을 밟고 올라가면서

 

 

 

 

 

 

힐링됨을 느낀다

 

 

 

 

 

 

계명암으로 들어선다

 

 

 

 

 

 

기와담장 돌담길이 예뻐

 

 

 

 

 

 

옹달샘가에서

 

 

 

 

 

 

돌담을 타고 오르는 담쟁이넝쿨에도 새싹이 돋아나고

 

 

 

 

 

 

옹달샘가에서의 조망

 

 

 

 

 

 

금정산 전경에도 신록이 가득하다

 

 

 

 

 

 

싱그러움이 가득한

 

 

 

 

 

 

범어사가 조망되고

 

 

 

 

 

 

줌으로 당겨 보았

 

 

 

 

 

 

 

 

 

 

 

 

 

계명암에서의 조망을 감상하고 계명봉으로 오르면서 뒤돌아 보았

 

 

 

 

 

 

연산홍이 예쁘고

 

 

 

 

 

 

계명봉 오르면서 전망대에서 ~

 

 

 

 

 

 

쇠물푸레나무 꽃이 화사하다

 

 

 

 

 

 

 

 

 

 

 

 

 

 

 

 

 

 

 

 

 

 

 

 

 

 

 

 

 

 

 

 

 

 

산행 시작

 

 

 

 

 

 

가볍게 오르막길

 

 

 

 

 

 

철쭉꽃 아래서 인증샷 하려는데 눈을 감았어 ~ ㅋㅋ

 

 

 

 

 

 

봉우리 하나를 넘는다

 

 

 

 

 

 

맑은 하늘이 기분 좋아 ~

 

 

 

 

 

 

어느새 철쭉이 피었다 지고있는 중

 

 

 

 

 

 

전망대에서 쉬어가며 풍경을 담는다

 

 

 

 

 

 

아무리 봐도 싱그러워 ~

 

 

 

 

 

 

 

 

 

 

 

 

 

우리가 잠시 쉬어갈 곳

 

 

 

 

 

 

 

 

 

 

여기서 참외하나 깍아 먹고

 

 

 

 

 

 

소나무 사이로 고당봉이 보인다.

 

 

 

 

 

 

범어사전경 줌으로 당겨보고

 

 

 

 

 

 

 

 

 

 

 

 

 

 

 

 

 

 

 

 

 

 

 

 

 

 

 

쉬었으니 출발

 

 

 

 

 

 

가야할 곳 계명봉

 

 

 

 

 

 

양산방향 조망

 

 

 

 

 

 

 

 

 

 

 

 

 

소나무 숲도 지나고

 

 

 

 

 

 

 

 

 

 

 

 

 

계명봉에 도착하였다

 

 

 

 

 

 

계명봉 아래 범어사 조망터에서 ~

 

 

 

 

 

 

가을 단풍도 아름답지만 봄의 신록도 참으로 예쁘다.

 

 

 

 

 

 

 

 

 

 

 

 

 

연달래꽃

 

 

 

 

 

 

계명봉에서 하산길.

 

 

 

 

 

 

 

 

 

 

 

 

 

신록이 싱그럽다

 

 

 

 

 

 

눈도 마음도 정화되는 힐링길

 

 

 

 

 

 

 

 

 

 

 

 

 

 

 

 

 

 

 

 

 

 

 

 

 

 

 

 

 

 

 

 

 

 

애기나리꽃

 

 

 

 

 

 

각시붓꽃

 

 

 

 

 

 

 

 

 

 

 

 

 

하산 완료

장군봉 오르는 초입 정자

정자가 얼마나 작은지 4사람 앉아서 식사하면 딱 맞을 정도이

우리는 정자앞 벤취에서 늦은 점심을 먹었다

앉아계시는 아주머니께 김밥 한줄을 드렸더니 포도주 한잔을 주신다

직접담근 포도주라고 하시면서 ~~

그렇게 정이 오고갔다.

 

 

병꽃이 흐드러지게 피었고

 

 

 

 

 

 

삼색병꽃

 

 

 

 

 

 

단풍잎

꽃도 잎도 싱그러움에 반하고

요즘 산행이 정말 기분 좋아지는 힐링길이다

 

 

맨위로

http://blog.daum.net/jeng091/18281810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