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장 용소웰빙공원

작지만 알차게 가꾸어진 공원엔

지금 수국꽃이 한창 예쁘게 피어있어

공원이 한층 돋보인다

저수지 주위로 메타쉐콰이어 나무가 쭉쭉 뻗어 자랐으니

더 시원함을 느끼게 하고 ....

다음엔 손녀 데리고 와서 놀면 더 없이 좋아할것 같다

어린이 놀이터가 아주 잘 되어 있어

주위 풍경 아름답고 꽃은 늘 피어있는듯 하다.

또랑가로 피어있는 수국도 이쁘지만 흐르는 물이 더 서정적인 느낌이다

저수지에는 용소호라고 적혀있는 작은 배가 있어 더 아름답고 그림같은 풍경이다.



























































요즘 어딜가나 수국꽃이 화사하게 피어 미소짖게 한다.

특히 용소웰빙공원에 수국꽃이 많이 피었다









체육공원 어린이 놀이터가 있기도 하다

기장 주민들 휴식을 즐길수 있도록 마련한것 같은데

관리가 잘 되어있어

이용하는 모든 사람들 기분 좋게 한다.







클로버꽃이 예쁘게 피어있고










세잎클로버는 행복

네잎클로버는 행운

행운도 좋지만 행복은 늘 우리곁에 있어야하기 때문에 더 귀하게 여겨야 한다고 ~








행복이 가득한 세잎클로버 꽃.






































































































































































































루드베키아 꽃




















사이사이 하얀색 꽃은 개망초






























































































































































































산성산 등산로가 있어 ~




























































부들과 수국


































































































































































































































































































































*인생이란 무엇인지 나는 몰랐다*


인생이라는 나무에는 슬픔도 한 송이 꽃이라는 것을

자유를 얻기 위해 필요한 것은

펄떡이는 날개가 아니라 펄떡이는 심장이라는 것을

진정한 비상이란 대지가 아니라 나를 벗어나는 일이란 것

절망이란 불청객과 같지만

희망이란 초대를 받아야만

찾아오는 손님과 같다는 것을 .

.

.

.

행복과 불행 사이의 거리는 한뼘에 불과하다는 것을

삶은 동사가 아니라 감탄사로 살아야 한다는 것을

나는 알았다

인생이란 결국 자신의 삶이 뜨겁게 사랑하는 방법을 깨우치는 일이라는 것을

인생을 통해 나는 내 삶을 사랑하는 법을 배웠다.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