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폰은  꼭 ▷ 를 누르시고 보세요)



세월아

세월아 천천히 가자
누가 쫓기나 하는가
빨리 오라고 손짓을 하는가

숨쉬고 일하고 잠시 멈추어보니
세월아 너무 빨리 가고 있구나

청춘 때
일손 바빠 허리 펼날 없을 때는

세월은
그렇게 더디 가더니만

지천명이 되고 보니
바삐도 가는구나

잡고 싶다 잡아 본 들
그냥 서지도 않고

불러도 달려만 가네

세월아
천천히 옆도 뒤도

우리 같이 보고
나랑 손잡고 가자꾸나

▶ 글(詩) : 정현자
▶ 낭송 : 고은하
▶ 편집 : 송 운(松韻)




출처 : 송운사랑방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