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아서
작아지는 비누처럼



Music : 그 여인


비누는
사용 할 때마다

자기 살이
녹아서 작아지는,

드디어 흔적도 없이
사라 집니다



그러나

그 때마다
더러움을 없애 줍니다

만일
녹지 않는 비누가 있다면

쓸모 없는 물건에
지나지 않을 겁니다



자기 희생을 통해
사회에 공헌할 줄 아는 사람은

좋은 비누지만
어떻게 해서든

자기 것을 아끼려는 사람은
물에 녹지 않는 비누와 같다.



이는 미국의 백화점 왕
워너메이커가 한 말이다.

사람의 삶 중에
희생하는 삶만큼

숭고한 삶은 없습니다.



희생을 바탕으로
성립되는 인간관계는

어느 것이나
아름답습니다.

사랑이 그렇고,
우정이 그렇고,

동료애가 그렇고,
전우애가 그렇습니다.



비누처럼 나를 희생해
상대를 돋보이게 하는 삶!

말은 쉽지만
실천하기는 어려운 삶입니다.

그러나 지금
누군가를 사랑한다면

상대를 위해
하길 원합니다.



이런 마음이 없다면
참된 사랑이 아닙니다.

사랑받고 싶으면
사랑해야 합니다.

사랑이 아름다운 건
상대의 옷에 묻은 때를

깨끗이 세탁해
화려하게 해 주고...

상대의 몸에 찌든 때를 씻어
향기나게 해줘 세상을 당당하게

살아갈 수 있는
힘을 주기 때문입니다.



사랑 한다면
사랑하는 사람에게

언제나 녹아서 작아지고
녹아지는 비누가 되길 바랍니다.

오늘도
복된 하루 되시고,

사랑을
나누는 날 되세요.

- 옮겨 온 글 -



우리 님들~!

공감 "콕"
눌러 주시 길 부탁 드리구요!!

健康조심하시고
親舊들 만나

茶 한잔 (소주한잔) 나누시는
餘裕롭고 幸福한 나날 되세요~^^




11월 2주 이 블로그 인기글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