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 멋진 아버지



Music : 정주고 내가 우네 - 경음악
(스마트폰은 ▷ 를 누르세요)


어느 20대 아들이,
어머니와 말다툼을 하게 되었고

언성이 커지며
소리를 질러 댔다.

어머니는
무척이나 슬퍼하셨다.

그런 일이 있은 후
며칠 뒤 아들은

아버지와 둘이서
어느 곳인가를 갈 일이 있어

함께 차를 타고
가는 중 이었다.



아버지께서는
아들에게,

나직한 음성으로
이렇게 물으시는 것 이었다.

"넌 나중에,
네 애인이 있는데,

어떤 남자가
네 애인을 울리면 어떻게 하겠니?"

"그런 놈을 그냥 둬요?
팍~~ 뒤지게 패줘야지요!"



그러자 ~~~
아버지 말씀이,

"네 엄마 울리지 마라.
내가 가장 사랑하는 여인이거든..."

아들은
아무런 대답도 할 수가 없었다.

그때,
그의 아버지가

어머니를
얼마나 사랑하시는 지,

그리고

가족을
얼마나 사랑하시는 지

알게 되었다.

참 멋진
아버지 이십니다



큰 소리 내지 않아도
야무지게 꾸짖지 않아도

이렇게 멋지게
자식을 훈육할 수 있는

아버지의
지혜가 부럽습니다.

이런 아버지의 지혜가
우리의 온 가정에

사랑으로 넘처나길
기도 합니다.

- 감동 글 중에서 -



우리 님들~!

공감! "콕"
눌러 주시길 부탁 드리구요!!

健康조심하시고
親舊들 만나

茶 한 잔 (소주 한 잔)나누시는
餘裕롭고 幸福한 나날 되세요~^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