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누구에게 전화할까?

댓글수30 다음블로그 이동

감동 좋은글과 시

나는 누구에게 전화할까?

웃음 콩
댓글수30




 

 


나는 누구에게 전화할까?



아버지에게 절친한 친구 한 분이


계셨답니다



늘 형제같이 살았던 친구라고 하네요



그런데


이 친구 분이 87살의 나이로


숨을 거두기 한 시간 전에


아버지에게 전화를 했답니다



"친구야! 나 먼저 간다"



당시에


거동이 불편했던 아버지는


그 전화를 받고


그냥 눈물만 흘리셨답니다



"나 먼저 간다"는 그  말 속에는


그동안 고마웠다는 말도


함께 들어 있었겠지요



저 세상에서 다시 만나자는 말도


들어 있었겠지요



그 전화를 받은 아버님은


일어 나시지도 못하고


그냥 눈물만 흘리시고....



그리고


정확하게 한 시간 후에



친구 분의 자제로부터


"아버님께서 운명하셨다"는


연락이 왔다 합니다



내가 갈 때가 되었다는


생각이 드는 순간....



"나 먼저 간다"고


작별인사 하고 갈 수 있는 친구



나에게


그런 친구 한 사람 있다면


말을 할 수 있을까?



그 삶은 괜찮은 삶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나는 누구에게 전화 해서


"친구야! 나 먼저 간다"고


말을 할 수 있을까?



내가 먼저 자리 잡아 놓을테니


너는 천천히 오라고


누구에게 전화 할 수 있을까?



친구도 좋고



선배도 좋고



후배도 좋고



님은 누구에게 전화 해서


삶의 마지막 작별인사를


하시겠습니까?



지금까지


내 곁을 지켜 주었던 사람!



앞으로도


오랫동안 내 곁을 지켜줄 사람!



그 사람이 지위가 높든 낮든



그 사람이 가진 것이 있든 없든



내가 전화 걸 사람이


있기는 한걸까?



나는 누구에게 전화 할까?




ㅡ 감동 글 ㅡ


.





맨위로

http://blog.daum.net/joy030411/1795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