느리게 천천히 걷기

이 가을 꼭 봐야하는 풍경 ~ 괴산 문광저수지 은행나무길

작성일 작성자 judy

 

 

 

 

 

2019가을 괴산문광저수지 은행나무길 1편    클릭

 

 

이른 아침 대형 관광버스 4대가 도착한 모습에

전투의욕이 상실된것도 잠깐,

떠나온것이 늘 즐거운 나는 이곳 저곳을 다니며

은행나무길의 풍경을 담기 바빠집니다.

 

 

 

 

 

 

 

이날은 바람한점 불지않아

저수지의 반영을 찍기가 나쁘지않았던 날이었네요.

 

 

 

 

 

 

저수지 좌대에 앉아 낚시를 하는 분도 보이고

평온한 느낌이 참 좋아보입니다.

 

 

 

 

 

 

 

 

 

 

 

 

 

 

 

 

 

 

 

 

 

 

 

 

 

 

 

 

 

 

 

 

 

 

 

 

 

 

 

 

 

 

 

 

 

 

 

 

 

 

 

 

 

 

 

 

 

 

 

 

 

 

 

 

 

 

 

 

 

 

 

 

 

 

 

 

 

 

 

 

 

 

 

 

 

 

 

 

 

 

 

 

 

 

 

 

 

 

 

 

 

 

 

 

 

 

 

 

 

 

 

 

 

 

 

 

 

 

부교 위 사람들 틈에서 사진을 찍고 있는 모습을

이렇게 담아주었더군요.

 

 

 

 

 

 

 

 

 

 

 

 

 

 

이 분은 누구였을까요..

아름다운 풍경을 보면 누구라도 그냥 지나칠수 없는 것이겠지요.

 

 

 

 

 

 

 

 

 

 

한살이라도 젊을 때 찍어보는 점프샷.

나이값을 언제 할지.....ㅎ

 

 

 

 

 

 

 

 

 

 

이제 본격적으로 햇살이 비추기 시작합니다.

 

 

 

 

 

 

부교에서 사진을 찍고 있으니

어느분이 지난주에 두물머리에서 본 것 같다 하시네요.

아무리 생각해봐도 기억이 나지 않지만

그분이 말씀하시는 것을 보니 맞는 상황이고 곰곰히 생각하니

바로 옆자리에서 사진을 찍으시던 분이더군요.

경기도에서 만난 사람을 다시 일주일만에 충북에서

만나게 되는 신기한 경험이었네요.

 

 

 

 

 

 

 

 

 

 

 

 

 

 

 

 

 

 

 

 

 

 

 

 

 

 

 

 

 

 

 

 

 

 

 

 

 

 

 

 

 

 

 

 

 

 

 

 

 

 

저수지 둑방에서 바라본 은행나무길입니다.

짧은 가을 여행의 시작점이었던 괴산 문광저수지 은행나무길.

이제 다음 여행지인 안동으로 출발해봅니다.

 

 

 

 

 

 

 

 

 

 

포스팅 된 사진의 저작권은 본인에게 있습니다.
모든 사진은 본인의 허락없이 사용을 금합니다.
Copyright ⓒ All right Reserved.
All pictures cannot be copied without permission.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