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봉도산행중 하산길에  동네어귀에 핀 이쁜 양귀비꽃에서

산곡님님께서 찍어 주신 아름다운사진 몇컷,... 감사히 올립니다
























    


영혼이 맑은 사람  / 정연복 님  

영혼이 맑은 사람은
자기를 티내지 않는다.


나 여기 있다고
수다스럽지도 않고


나를 좀 알아달라고
안달을 떠는 법도 없다.


그냥 들꽃같이
조용하고 다소곳하다.


그런데도 사람들은
느낌으로 금방 알 수 있다.


꽃향기 바람 타고
멀리멀리 날아가듯


하늘이 제 모습
감출 길 없듯


해맑은 영혼이 풍기는
은은한 그 향취


우리 마음에 와 닿아
생명을 살리는 기운이 된다

.

.

.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