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쁜 보라

핑크핑크 진달래꽃 수놓은 부천 원미산 / 20140404(화)

작성일 작성자 이뿐 향기

 

 

 

 

 

 

 

핑크핑크 진달래꽃 수놓은 부천  원미산 풍경

 

 

 

서울 응봉산 노랑노랑 개나리를 만난 후 부천 원미산으로 핑크핑크 진달래를 만나러 간다.

 

 

 

 

 

진달래꽃.. 하면 김소월시인님의 시 진달래꽃이 생각난다.

 

 

 

 

 

난 원미산 진달래동산 처음 방문이다.

 

 

 

 

 

한송이 보다는 모여 있어서 아름다운 진달래꽃이다.

 

 

 

 

 

원미산 진달래꽃동산은 부천 종합운동장 바로 옆에 위치하고 있다.

 

 

 

 

 

 

나의 시선을..~

 

 

 

 

 

둘이라 행복해 보인다.

 

 

 

 

 

 

 

 

 

 

 

 

어울림..~

 

 

 

 

 

삭막함이 남아있는 산등성이에 수줍은 분홍으로 피어나는 진달래꽃..~

 

 

 

 

 

사시사철 볼 수 있는 꽃이 아니라 봄철에만 볼 수 있는 진달래꽃..~

 

 

 

 

 

우린 원미산 정상 원미정으로 간다.

 

 

 

 

 

지금은 봄의 전령의 하나인 진달래꽃의 계절이다.

 

 

 

 

 

동산이라는 이름에 걸맞게 산자락에 둥근 형태로 조성되어 있다.

 

 

 

 

 

 

 

 

 

 

 

 

 

 

 

 

 

 

 

 

 

 

 

 

원미산은 멀미산이라고 부르는데, 꼭대기를 뜻하는 머리에서 나온 말로

신성한 큰 산이라는 뜻을 지녔다고 한다.

 

 

 

 

123미터 높이의 낮은 산이기에 어린아이부터 노인까지 부담없이 오를 수 있는 

정감가는 원미산이다.  

 

 

 

 

노랑노랑 개나리가 반겨주는 길..~

 

 

 

 

 

 

 

 

 

 

 

오른쪽 벚꽃이 피면 더 아름다울거 같다.

 

 

 

 

 

원미산 진달래축제 3일 전 미리 본 진달래 동산 80%는 피었다.

 

 

 

 

 

 

이 정도면..? 만족하당 ㅎ

 

 

 

 

 

 

진달래와 개나리 꽃터널이다.

 

 

 

 

 

분홍 진달래와 노랑 개나리가 하나가 되었다.

 

 

 

 

 

 

 

 

 

 

 

 

 

 

 

 

 

 

 

 

 

 

 

 

 

 

화욜이라 여유로운 봄나들이를 한다.

 

 

 

 

 

 

 

 

 

 

 

 

 

 

 

 

 

 

 

 

진달래가 많아도 넘 많아서 어느 꽃을 담을까..?

망설이다가 이 꽃으로..~

 

 

 

 

 

핑크빛 진달래꽃 참 아름답다.

 

 

 

 

 

진달래꽃 꽃말은 첫사랑과 사랑의 기쁨이라고 한다.

첫사랑의 설레임처럼 봄날의 설렘을 안겨주는 꽃이다.

 

 

 

 

원미산 진달래꽃에 흠뻑 취해 본다.

 

 

 

 

 

방문객들은 상당수가 꽃 그늘 아래에 자리를 잡고 앉아 담소를 나누고 있다.

 

 

 

 

 

 

부천시내가 사알작 보인다.

 

 

 

 

 

개나리와 목련이 질무렵 핑크빛 진달래꽃이 곱게 피어서 행복을 주고 있다.

 

 

 

 

 

진달래꽃동산을 오르다 보면 온통 핑크빛 천지다.

 

 

 

 

 

아름다운 진달래꽃을 내 앵글에 담느라 바쁘다.

 

 

 

 

 

진달래꽃속에 인꽃이 보인다.

 

 

 

 

 

 

한눈에 반한 원미산 진달래 군락지..~

 

 

 

 

 

진달래꽃 수놓은 원미산

 

 

 

 

 

 

 

 

 

 

 

 

도심속에 이렇게 아름다운 진달래꽃동산이 있다니.. 부천시민들은 참 좋겠다는..~

 

 

 

 

 

꽃길을 걷는 행복..`

 

 

 

 

 

 

원미산에 군락을 이룬 잔달래는 4만여 그루로, 작게는 10년생에서 많게는 20년생의 진달래가

군락을 이루고 있다고 한다.

 

 

 

 

수도권에서는 최대 군락지라고 한다.

 

 

 

 

 

 

원미산 정상부근이다.

 

 

 

 

 

원미산 정상부근에는 여러가지 운동시설이 있어 많은 사람들이 운돌을 하고 있다.

 

 

 

 

 

원미산 정상에 있는 원미정에서 보이는 부천 시내의 풍경이다.

 

 

 

 

 

 

원미정에 오르니 똑같은 모양으로 지어진 아파트 대단지가 멋지게 보인다.

 

 

 

 

 

저 뾰족한 산 이름은..?

 

 

 

 

 

 

원미정에서는 부천 시내와 관악산,광교산,소래산,성주산,계양산,부천종합운동장,김포공항 등.. 보인다.

 

 

 

 

 

 

원미정에서는 진달래군락지가 보이지 않고 더 먼 풍경이 보인다.

 

 

 

 

 

 

서울방향..~

 

 

 

 

 

 

 

 

 

 

 

 

 

원미산만 오르면 핑크빛 진달래꽃을 맘껏 볼 수 있다.

 

 

 

 

 

 

 

 

 

 

 

 

 

황홀경..~

 

 

 

 

 

분홍빛 진다래꽃 정말 아름답다.

 

 

 

 

 

 

 

 

 

 

 

핑크핑크 원미산꽃동산에서 나의 눈도, 셔터도 바쁘게 움직인다.

 

 

 

 

 

부천 원미산 진달래 만나러 오길 참 잘했당 ㅎ

 

 

 

 

 

 

하늘이 맑음이 아니라 뽀샤시 진달래 실패..

 

 

 

 

 

 

진달래 속에 진달래..~

 

 

 

 

 

 

 

 

 

 

 

 

 

진달래꽃이 꽃분홍색 한가지가 아니다.

 

 

 

 

 

원미산 진달래꽃동산 참 좋다.

 

 

 

 

 

 

부천 종합운동장

 

 

 

 

 

 

 

 

 

 

 

 

원미산 진달래꽃동산은 부천종합운동장과 이웃하고 있어 진달래와 종합운동장을 동시에 조망할 수 있다.

 

 

 

 

 

아름다운 진달래꽃동산에서 행복, 희망을 만든다.

 

 

 

 

 

 

진달래꽃동산 규모가 작지 않고, 평일임에도 불구하고 인파가 많다.

 

 

 

 

 

 

나뭇가지 사이로..~

 

 

 

 

 

 

눈을 어디에 두어도 온통 분홍분홍 분홍빛 진달래 세상이다.

 

 

 

 

 

 

 

 

 

 

 

 

 

 

 

 

 

 

참 대단한 원미산..~

 

 

 

 

 

원미산 진달래꽃 정말 이뿌당..~

 

 

 

 

 

 

행복한 발걸음..~

 

 

 

 

 

 

원미산 진달래꽃동산은 지금 그야말로 한 폭의 수채화가 따로 없을 정도로 정말 아름답다.

 

 

 

 

 

이야기가 있는 길

 

 

 

 

 

 

위에서 아래를 내려다보는 풍경도 아름답지만 아래에서 위를 올려다보는 풍경 정말 아름답다.

 

 

 

 

 

 

 

 

 

 

 

 

 

봄꽃들이 저마다의 아름다움과 향으로 춘객을 유혹하지만

진달래는 유난히도 도도하기 그지 없다.

 

 

 

 

 

 

 

 

 

 

 

 

 

 

 

 

 

 

전국에 내노라하는 진달래 절경지들이 정상에 올라야 볼 수 있는 수고로움을 요구하지만

원미산꽃동산은 지극히 친절하여 쉽게 아름다운 풍경을 내어주고 있다.

 

 

 

 

 

아..~ 꽃향기에 취한다..~~~~

 

 

 

 

 

 

어쩜 대한민국에 이런 곳이..?

계속..~~~~ 감탄 중..~

 

 

 

 

 

부천 원미산 진달래꽃동산 멋진 뷰..`

정말정말 아름답다..~

 

 

 

 

 

원미산 진달래꽃동산 처음인데 매년 오고픈 곳이다.

 

 

 

 

 

 

사랑..~♡♥

 

 

 

 

 

 

지금부터는 봄꽃구경 하면..? 가장 먼저 생각나는 곳이 부천 원미산 진달래동산.. 일거 같당 ㅎ

 

 

 

 

 

원미정 아래에 원미산 정상석이 있다.

 

 

 

 

 

김소월님의 시비 옆에서..

 

 

 

 

 

 

 

 

핑크핑크 진달래꽃 수놓은 부천  원미산 / 20140404(화)

 

서울 응봉산 노랑노랑 개나리꽃을 만난 후

부천 원미산으로 분홍분홍 진달래꽃을 만났다.

원미산 진달래꽃 예전부터 만나고 싶었던 나에게

야트막한 산으로 지극히 친절하게, 쉽게 풍경을 내어주었다.

유난히도 도도하기 그지없는 봄꽃 원미산 진달래꽃동산에서

감탄사와 황홀경에 푸욱..~~~~ 빠졌당..~

핑크핑크 가득한 원미산꽃동산에서

또 하나의 고운 추억을 만들었다.

내년 봄 또 가고픈 부천 원미산이다.

첨부이미지

 

 

 

첨부이미지첨부이미지

첨부이미지첨부이미지

 

 

울님들

안녕요..^*^

4월 화사한 봄이네요.

향기로운 봄향기와 함께..~

즐건 나날 보내시길 소망합니당..~♡♥

첨부이미지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