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봉도(九峰島)에서 만난 노루귀

댓글수26 다음블로그 이동

꽃향기

구봉도(九峰島)에서 만난 노루귀

kangdante
댓글수26



경기도 안산시의 대부도(大阜島) 북단에 자리 잡고 있는 구봉도(九峰島)는 산의 정상부의 해발이 96.5m 가량으로 남북 방향으로 길게 형성되어 바다와 접해 있는 섬으로, 아름다운 봉우리가 아홉 개로 되어 있다고 해서 붙여진 이름이라 한다.

 

구봉도는 대부도 해솔길 제1코스이기도 하며 산세가 험하지 않아 바다를 벗 삼아 트레킹하기도 좋고, 요즘 같은 초봄에는 나무숲에서 간혹 아름다운 야생화를 만나는 즐거움을 선물받기도 한다.








노루귀는 전국 각지 숲속의 응달에서 자라는 여러해살이풀이며, 털이 돋는 모습이 마치 노루귀 같아 노루귀라는 이름이 붙여졌다고 하며, 설할초(雪割草)파설초(破雪草)라고도 한다.

 

노루귀는 4~5월에 잎보다 먼저 엶은 홍색 또는 흰색의 꽃이 피며, 묵은 잎 사이에서 나온 높이 6~12cm의 꽃줄기 끝에 1개씩 달린다.


















맨위로

http://blog.daum.net/kangdante/15607513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