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지일관

경포 호수가 보이는 카페

작성일 작성자 김영래

 

 

 

 

 

 

 

 

 

 

 

 

 

 

 

 

 

 

 

멀티미디어는 표시되지 않습니다.

 

 

     

     

    김영래

     

    *경포 호수가 보이는 카페*

     

     

    봄 향기 찾아 떠나는

    휴식 여행이 이번엔 어쩌면

    나의 엉클어진 정신을 맑게 하고

    슬픔을 모두 가져갈지 모르겠다

     

    여행이란 생각만 하여도

    가슴이 떨리던 시절이 있었는데

    생각에만 머물고 미루다

    이제야 실행에 옮겨봅니다

     

    떠날 땐 망설였지만 막상 도착하니

    마음이 개운하고 편해진다

    참으로 어려운 게 꽉 짜인

    삶의 틀 속에서 벗어나는 일이다

     

    수많은 세월이 흐르고서야

    내가 나를 사랑하고 살기로 했습니다

    적지 않은 나이지만 이제라도

    자아를 찾아 다행입니다

     

    아득한 기억이 가물거린다

    아~얼마 만인가 봄 향기 속에

    천천히 느리게 걷는 충만함

     

    경포 호수가

    한눈에 보이는 카페에서

    커피 향기에 젊은 날을 반추하며

    추억을 섞어 마셔봅니다

     

    참으로 아름다운 봄입니다

    움켜쥐는 집착을 내려놓자

    또 다른 세상이 보입니다

     

    깨닫기만 하고

    실행하지 않는다면

    인생은 허공에 빈 바람입니다~~~*

     

     

     

    비우면 보이는 마음자리~~~*

     

    9월 2주 이 블로그 인기글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