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갑습니다..!!

봄(새로운 시작) 꽃 향연이 절정인 대둔산(2018년 4월 26일)에 척박한 땅위에서 고달픈 삶을 살아가는 

진달래꽃 과 소나무의 이야기를 아름다운 아침 풍경과 함께 카메라에 담아 봤습니다.


~ 부부 소나무 입니다.~

~ V자 계곡 입니다.~


~ 대둔산 낙조대 진달래 벌써 실들어 가고 있어요.~

~ 새벽 여명 입니다.~








좋은일 만 가득 넘치는 행복한 날 되세요..!!

12월 1주 이 블로그 인기글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