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10 - 8288 - 8924 탑돌이사다리차

비오는날엔 쫄깃한 곱창에 술한잔~통큰막창

작성일 작성자 탑돌이

인창동맛집~통큰막창





태풍이 사고없이 조용히 빠져나가고 비만 하루종일 주룩주룩

내리는날 술한잔 생각이 나서 와이프와 둘이 자주가는 통큰막창

집으로 고고씽 해봅니다.





소곱창이 먹고 싶다는 와이프 말에 이인분과 소주한병을

시켜봅니다.




기본찬이 차려지고 숯불에 곱창이 나오기전 소주한잔

하며 지루함을 달래 봅니다.




곱창을 찍어 먹으라고 나오는 기름장인것 같은데 고소한게

맛이 향긋 합니다.




새콤한 상추절임도 곱창과 먹으면 조화가 이루어져

더욱 맛이 좋은것 같습니다.





파썰어넣은 양념장도 곱창과 잘어울리고 특히 돼지 막창에

찍어 먹으면 맛이 환상 입니다.




깻잎과 무쌈에 싸서 먹으면 상큼한게 참 좋습니다.




아삭한 콩나물 무침도 곱창과 잘어울립니다.




잘익은 김치는 라면과 함께 먹으니 참 좋습니다.




돼지껍데기도 처음엔 고무를 씹는듯 맛을 못느꼈었는데

자주 먹어보니 쫄깃한게 아주 맛이 좋습니다.



구수한 된장 찌게도 속이 느끼할때 한번씩 떠먹으면

편안하고 아주 좋습니다.





이집의 별미인 계란찜인데 예전엔 리필도 해주더니 사람들이

너무 찿으니 이제는 리필이 안되더라구요.





소곱창과 돼지껍데기를 숯불에 올리고 타지 않게

잘익힙니다.



먹기좋은 크기로 잘라서 잘구워 줍니다.




양파와 감자도 타지 않도록 잘익혀서 술한잔 하며 먹으니

쫄깃하고 고소한 곱창이 참 좋습니다.





노릇노릇 하게 잘익은 소곱창과 돼지껍데기에 술한잔 하니

비오는날 운치있고 더욱 맛이 좋은것 같습니다.





이곳은 학생들도 많이오고 여성분들도 많은데 부담없는 가격에

맛좋은 곱창과 막창을 즐길수 있으니 단골들이 많은것 같습니다.





돼지막창도 시켜서 먹는데 저는 소곱창보다 돼지막창이

쫄깃하고 씹는맛이 좋아서 더욱 선호 합니다.





무한으로 제공되는 라면도 마지막에 끓여서 남은 곱창과

함께 먹으면 별미 입니다.





오늘처럼 비오는 금요일에는 이렇게 고소한 곱창과 막창에

술한잔 하면 한주의 피로도 잊고 행복할것 같습니다.


고소함과 쫄깃함의 대명사인 막창과 곱창 그리고 돼지

껍대기 까지 술안주로 참 좋습니다.


블친님들 한주동안 고생하셨으니 주말은 가족들과 푹쉬면서

휴식을 취하시기 바랍니다.




인창동맛집~통큰막창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