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에 속이 보인다. 건국일을 임시정부로 끌고 가는 이유와 연일 역대대통령들이 빨갱이들 잡은 것을 친일파로 매도하는 짓거리와 지상파를 동원해서 독립 운동가들의 찬양과 공산주의자들을 독립운동유공자로 하려는 것은 대한민국의 자유민주주의이념을 무너뜨리고 적화시키려는 의도가 분명해 보인다. 대한민국에서 이렇게 나쁜 놈은 처음 본다. 국가의 이념의 근간을 무너트리려는 의도는 대한민국을 공산화시키겠다는 뜻이다. 이런 빨갱이를 국가원수로 하고 있다는 것이 소름끼친다. 만약 우방인 미국에서 지키고 있지 않았다면 대한민국은 2년 전에 조선인민공화국이 되었을 것이다. 국가적인 불행이다. 분명한 것은 이승만정권이 박헌영이 같은 공산주의자를 몽둥이로 때려잡지 않았다면 그때 이미 대한민국은 공산국가가 되었을 것이다. 앞으로 대한민국의 국호가 살아있는 한 역사는 반듯이 너를 심판할 것이다.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