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감백신 사망 22명

댓글수0 다음블로그 이동

독감백신 사망 22명

시나브로
댓글수0

 


대전에서 독감 백신을 맞은 후 의식 불명에 빠졌던 79세 여성이 치료를 받다가 22일 숨졌다. 대전에서 독감 백신 접종 후 숨진 두 번째 사례다. 이외에도 이날 대구에서 백신을 접종한 80대 사망자가 나왔고 경북에서는 70~80대 등 3명이 사망했다. 경남 통영과 창원에서는 70대 사망자 3명이 나왔다. 전남 순천과 전북에서도 백신을 접종한 80대가 숨졌고, 인천과 강원에서도 70대가 접종 후 사망했다. 22일 확인된 사망자만 12명이다. 현재까지 전국에서 백신 접종 후 사망한 사례는 모두 22건이다.

 

blog.daum.net/kmozzart/16947

 

백신 (독일: Vakzin, 영어: vaccine)

백신 (독일: Vakzin, 영어: vaccine)은 감염의 예방에 사용되는 의약품이다. 병원체로 만든 무독화 또는 약독화 된 항원을 투여하여 체내에 병원균에 대한 항체 생산을 촉진하고 감염에 대한 면역을

blog.daum.net

 

22일 대전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시 10분쯤 유성구 지족동에 거주하는 여성 A(79)씨가 대전의 한 종합병원 중환자실에서 치료를 받다가 숨졌다.

이 여성은 지난 19일 오전 10시쯤 유성구 반석동 한 이비인후과 의원에서 한국백신 코박스인플루4가PF주(제조번호 PT200802)를 맞은 것으로 조사됐다. 이 여성은 백신 접종 당일 오후 8시부터 심한 구토·고열 증상 등을 보였다. 이어 이튿날인 20일 점심 무렵 호흡곤란 증세 등으로 의식을 잃으면서 대전의 종합병원으로 이송돼 중환자실에서 치료를 받아 왔다. 이 여성은 독감 백신 접종 전 혈압과 당뇨 등 기저질환이 없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유족 측은 “독감 백신을 접종하러 가실 때도 건강한 상태였고, 매년 백신을 맞아왔다”고 말했다.

 

 

앞서 대전에서는 독감 백신을 맞은 80대 남성도 지난 19일 동네 의원에서 독감백신을 맞은 뒤, 20일 오후 2시쯤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돼 당국이 역학 조사를 벌이고 있다. 이 남성은 지난 19일 오전 9시쯤 서구 관저동 한 내과 의원에서 독감 백신을 맞고 귀가했다. 이 남성도 이날 숨진 70대 여성과 제조회사가 같지만 ‘로트 번호’(개별 제품보다 큰 단위의 제조 일련번호)가 다른 한국백신 코박스인플루4가PF주(제조번호 PT200801)를 맞았다.

보건당국은 사망자들이 맞은 백신은 상온 노출로 효능 저하 우려가 제기되거나 백색 입자가 검출된 제품은 아닌 것으로 조사됐다고 밝혔다.

정해교 대전시 보건복지국장은 “사망한 두 분 모두 접종 전 예진할 때 ‘기저질환은 없었다’고 기재했다”며 “과거 진료 기록 등을 검토해 예방접종 때문인지 등 인과관계를 정밀 검토할 필요가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이날 대구에서도 예방 접종을 맞은 80대 여성이 사망했다. 지난 21일 예방 접종을 맞은 뒤 질식사한 70대 남성에 이어 두번째다.

대구시는 22일 동구에 거주하는 80대 여성 A씨가 사망했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 19일 오후 4시쯤 자택 인근 의원에서 독감 예방 접종을 한 뒤 22일 오전 호흡곤란을 호소해 파티마병원 응급실로 이송된지 1시간여만에 사망했다.

대구시에 따르면 A씨는 기저질환이 있었다. A씨가 접종한 백신은 질병관리청이 무료 접종용으로 공급한 ‘플루플러스테트라프리필드시린지주’인 것으로 파악됐다. 유통 과정에서 상온 노출이 되거나 백색 입자가 검출된 제품도 아닌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현재 A씨의 사인을 파악 중이며 부검을 진행할 예정이다.

경북 성주에서는 인플루엔자(독감) 백신을 접종한 70대 여성이 사망한 것으로 이날 확인됐다.

성주군 보건당국에 따르면 지난 20일 오전 11시 한 의료기관에서 예방접종 주사를 맞은 76세 A씨가 지난 21일 오후 8시 20분쯤 마당에서 쓰러져 사망한 것을 A씨 가족이 발견해 신고했다. A씨는 고혈압·당뇨·협심증 등 기저질환을 앓고 있었다.

경북 영주와 상주에서도 2명이 백신 접종 후 사망했다. 사망자 2명 모두 무료 백신 접종 대상자였고 기저 질환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상주에 거주하는 A씨는 지난 20일 오후 2시 37분쯤 동네 의원에서 백신을 맞은 뒤 21일과 22일 오전에 걸쳐 어지럼증을 느껴 병원 응급실로 이송됐다. 치료를 받던 A씨는 이날 오후 1시 30분쯤 상태가 급격히 악화돼 사망했다. A씨는 폐섬유증 등 기저질환을 앓고 있었다.

영주에 거주하는 B씨는 지난 19일 동네 의원에서 백신을 접종한 뒤 22일 오전 11시쯤 자택에서 사망한 채 발견됐다. 홀로 살던 A씨는 심장과 관련한 기저질환을 앓고 있던 것으로 전해졌다. 이로써 경북에서는 이틀간 4명이 사망했다.

 

blog.daum.net/kmozzart/17096

 

페스트백신(plague vaccine)

14세기에 페스트(흑사병)가 유행하여 1200만명이상 인간을 죽였다. 그런데 600년이 지났어도 아직 완벽한 벽신이 개발되지 않고 있다. 이 사례를 미루어볼 때 코로나바이러스백신을 기대한다는 것

blog.daum.net

 

맨위로

http://blog.daum.net/kmozzart/17552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