뚜벅이가 꿈꾸는 세상

[가오슝 숙소]센터 호텔(Centre Hotel)

작성일 작성자 뚜벅이

[가오슝 숙소]센터 호텔(Centre Hotel)



2018년 11월15(목) ~ 11월 23일(금), 8박 9일 일정으로

대만여행(타이베이, 화롄, 컨딩, 가오슝, 타이난)을 다녀왔다.





컨딩에서 버스를 타고

2시간 40분만에 다시 가오슝에 돌아왔다.


고층건물과 대로를 꽉채운 차량을 보니

도시에 왔다는 느낌이 물씬 들었다.





센터 호텔(Centre Hotel)은

미려도역 1번출구에서 도보로 1분 거리에 위치한다.


미려도역 1번출구에서 왼쪽편 도로변으로 돌면

한자로 中央飯店이라고 빨간색 글씨가 써 있는 출입문을 발견할 수 있다.







인근에 리우허 야시장이 있고

치진섬, 보얼예술지구, 아이허강 등이 비교적 가까운 거리에 위치한다.


아고다 앱을 이용하여 총 2박을 예약했다.


중국인 투숙객이 많아 중국어가 주로 사용되지만

안내데스크에서 영어로 의사소통을 할 수 있다.


아주 간단히 체크인을 마치고

엘리베이터를 타고 9층 객실로 이동했다.






객실에 창문이 없고

방음이 잘 안되는 점을 제외하고는

괜찮은 편이다.


24시간 에어컨이 가동되어

실내는 늘 서늘하다.

(춥다면 에어컨을 끄면 된다.)





1박에 455NT$,

2박 숙박요금은 910NT$이다.


1박에 16,000원 정도의 도미토리 가격으로

혼자서 더블룸을 쓸 수 있어 가성비가 최고인 호텔이다.





드라이기, TV(성인방송이 나옴), 소형 냉장고가 있고

에머니티로는 칫솔과 머리샤워캡, 샤워타월이 비치되어 있다.


비누, 샴푸 등은 개인 것을 사용해야 한다.






센터 호텔이라는

호텔에 대한 평가를 내리기보다는


내가 지불한 금액을 기준으로

호텔평가를 내린다면


저비용 고효율을 자랑하는 호텔이다.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