뚜벅이가 꿈꾸는 세상

[타이베이 맛집]유산동 우육면(劉山東牛肉麵) - 우육면 등

작성일 작성자 뚜벅이

[타이베이 맛집]유산동 우육면(劉山東牛肉麵) - 우육면 등



2018년 11월15(목) ~ 11월 23일(금), 8박 9일 일정으로

대만여행(타이베이, 화롄, 컨딩, 가오슝, 타이난)을 다녀왔다.








내가 숙박하고 있는

뷰티 캡슐 인(Bouti cpsule INN) 인근의

유산동 우육면(劉山東牛肉麵)에 갔다.


대만여행을 하면서 두번이나 방문한 식당은

유산동 우육면(劉山東牛肉麵)이 유일하다.






타이베이 메인역에서도 도보로 10분 거리에 위치한다.


양품우육면(良品牛肉麵館)을 정면으로 바라보면

오른쪽으로 좁은 골목길이 있는데 그 골목으로 들어가면 있다.






역시 타이밍이 중요하다.

허름한 골목안에 대기줄이 길게 늘어서 있다.


1. 첫번째 방문시에는

대기줄이 길어 잠시 주변을 배회하다가 

오후 7시 30분쯤 다시 가서 먹었다.


2. 두번째 방문시에는

운이 좋게 기다리지 않고 바로 먹을 수 있었다.

하지만 여전히 빈자리 찾기가 더 어려운 식당이다.






두 번 모두...

야외 탁자에 앉아 우육면을 먹었다.


나에게 식당안은

꿈의 무대인 것처럼 느껴졌다.







도통 모르는 한자뿐인데...

메뉴판을 본다고 내가 뭘 알겠는가?


그러나 걱정할 이유가 없다.

한글로 된 메뉴판을 가져다 준다.






1. 첫번째 방문시에는

우육면(150NT$)을 먹었다.


소고기 국물이 깔끔하면서도 진하다.

굵은 면발이 탱탱하면서도 쫄깃거린다.





양념된 육수의 대만식 우육면이다.


대만에서 먹은 음식중

지금까지 단연코 NO.1이다.







2. 두번째 방문시에는

대만식 삶은 소고기가 들어간 우육면(150NT$)를 먹었다.


현지인들을 보고

매운 소스와 볶은 야채를 넣었다.


맑은 육수의 우육면은

간이 되어 있고 훨씬 깊은 맛이 느껴진다.






현지인들이 우육면을 먹으면서

마늘을 까서 먹길래 따라서 해 보았다.


음.... 아리다.

입안이 많이 얼얼하다.





여행을 다니면 마지막날에

여행에 대한 후회를 하는게 보통이다.


하지만, 이번 대만여행은

그런 후회를 하지 않고 있다.


맛있는 우육면을 먹어서 배가 불러서 그런가??ㅋㅋㅋ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