뚜벅이가 꿈꾸는 세상

[오키나와 백패킹]오키나와 백패킹 6일차

작성일 작성자 뚜벅이

[오키나와 백패킹]오키나와 백패킹 6일차

 

 

2017년 4월 19일(수) ~ 26일(수)까지

7박 8일동안 오키나와 백패킹을 다녀왔습니다.

 

 

      

 

 

오키나와 여행에 대하여... / 오키나와 백패킹 여행 일정 / 오키나와 캠핑장 소개

에 관한 것은 위 배너를 클릭하시면 자세한 내용을 보실 수 있습니다.

 

 

 

 

 

 

 

 

05:00am ~ 08:00am

 

아주 푹 잤습니다.

 

기지개를 하고 텐트 밖으로 나왔는데

아직 해가 뜨지 않았습니다.

 

청량한 새벽공기를 만끽하며

아주 느긋하게 야가지비치 캠핑장을 돌아다녔습니다.

해변의 파도만이 가끔씩 정적을 깨우고 있습니다.

 

얼마지나지 않아서

오키나와의 동녘 하늘에 해가 뜨기 시작했습니다.

 

이렇게 날이 새어 하루가 밝았습니다.

 

 

 

 

 

캠핑 해장음식은 역시 라면이 최고입니다.

어젯밤에 그렇게 많이 먹었는데 또 배가 고픕니다.

 

라면국물에 밥까지 말아 먹었습니다. 커억~...

 

 

 

 

 

 

 

어젯밤 함께 이야기를 나누었던

시오(Shio) 부부가 작별인사를 하러 왔습니다.

 

은퇴 후, 일본 전역을 부부가

할리데이비슨을 타고 여행다니신다고 합니다.

 

정말로 부러운 분들입니다.

한국에도 오신다고 하니... 그때를 기대해 보겠습니다.

 

 

 

 

 

08:00am ~ 10:00am

 

처음으로 맞이하는 화창한 오키나와 날씨입니다.

백패킹 장비를 챙기면서 야가지비치의 아름다움을 즐겼습니다.

 

아름다운 동중국해를 뒤로하고...

 

여유롭고... 한가롭게...

야가지비치에 제가 있습니다.

 

아쉽게도... 이제는 이곳을 떠나야 합니다.

 

 

 

 

 

10:00am ~ 4:40pm

 

오빠하다케산림공원 캠핑장으로 이동하면서

인근의 코우리대교에 다시한번 들렸습니다.


mapcode : 485631329*31


드라마 ‘괜찮아 사랑이야'에서 보았던 코우리대교는

많은 한국관광객들과 대만 관광객들이 찾고 있는 명소입니다.

 

맑고 투명한 바닷물에

당장이라도 뛰어들고 싶은 충동을 느꼈습니다.

 

 

 

 

 

 

모토부가 훤히 내려다 보이는 나키진산에 위치한

오빠하다케 산림공원 캠핑장에 도착을 했습니다.

 

전화번호 : 0980-56-5955, 080-6485-1903

 

그러나, 관리소에 아무도 없습니다.

 

우리가 너무 일찍 와서 그런가 했더니

허걱... 오늘이 월요일 이었습니다.

 

매주 월요일이 휴관입니다. ㅠㅠ...

 

 

 

 

서정필 셰르파의 발상태가 심상치 않아서

치료를 위해 나고시에 위치한 나고종합병원에 왔습니다.

 

우리네 병원들과 다를것 없지만

외국인이라 치료비와 약값이 보험이 안되어 비쌌습니다.

 

역시... 안 아픈게 최고입니다.

 

 

 

 

 

 

 

 


늦은 점심을 먹기 위해

나고시 이온몰 2층 오토야에 왔습니다.


전화번호 : 0980-54-8000


나고시 이온몰 2층의 회전초밥집이 유명하지만

비싸면서 양이 적은 회전초밥보다는 저렴하고 양이 많은 오토야를 선택했습니다.

 

한글로된 메뉴판이 따로 있어서

먹고 싶은 음식을 주문하는데 어려움이 전혀 없습니다.

 

4인 4색의 메뉴를 선택했습니다.

맨 마지막 사진이 제가 선택한 음식입니다.

 

식당분위기와 서비스도 좋지만

무엇보다도 음식 양이 많고, 맛도 정말로 끝내줍니다.

 

 

 

 

 

 

 

 

 

 

4:40pm ~

 

점심식사 후... 이온몰에서 식재료를 구입했습니다.

 

그리고, 오키나와 중북부 긴초에 위치하고 있는

네이쳐 미래관 캠핑장으로 오늘의 숙영지를 결정했습니다.

 

24시간 관리인이 상주하는 안전하고 깨끗한 캠핑장입니다.

캠핑구역이 다른 캠핑장에 비해 큽니다.

 

전화번호 : 98-968-6117


오키나와 캠핑장 중에서 시설이 가장 좋은 곳이고

대자연속에서 캠핑을 만끽할 수 있는 최고의 장소입니다.

 

오늘밤이 공식적인 오키나와 백패킹의 마지막날입니다.

 

저녁식사는 어묵탕과 삼겹살이 주 메뉴입니다.

맥주와 사케로 시작된 음주는 밤이 깊도록 계속되었습니다.

 

내일은 나하시내로 돌아가서

오키나와에서의 마지막 밤을 호텔에서 보낼예정입니다.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