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병의 맛집 기행

영주맛집/영주복어맛집/영주우리복어식당

작성일 작성자 노병



                                                                                   영주맛집  영주복어맛집   영주우리복어식당

                                



어버이날을 맞아 어머니 모시고 떠났던 울진 백암온천여행

돌아오는 길에 들렸던 영주맛집으로 유명한 영주 우리복어식당

아니 수도권도 아니고 바닷가도 아닌 내륙도시 영주에 무슨 복어맛집?

재작년 울진 여행을 갔다 뵈었던 울릉갈매기님이 강추 하셨던 영주의 숨은 맛집입니다.









내비가 인도하는 대로 갔으니 위치 설명은 제대로 못하지만 영주초등학교 인근 입니다.

입구에 큼직한 가격표시판을 세워 놓았던데 어느 식당이건 이렇게 하는건 참 좋다고 생각 합니다.

이 가격표 이외에 복지리 8,000원 복수제비탕 9,000원 복수제비지리 9,000원 입니다 ^^*

이날은 식성이 다른 여동생들 때문에 비교적 여러가지를 주문 합니다.

이런건 잘 하는거여 ㅎㅎㅎ











가게가 비교적 큰 편인데 모두가 온돌로 된 좌식형 테이블 입니다.

오후 1시 정도 되었는데 손님은 그다지 많지 않던데 꾸준히 손님이 들어 옵니다.

피크 시간대에는 손님이 꽤 많다고 들었는데 이날은 노병 간다고 다들 겁먹고 ㅎㅎㅎ















이집의 밑반찬 들입니다.

경상도 가면 잘 만나는 콩잎절임도 보이는군요.







큰여동생이 먹고 싶다고 주문한 복껍질무침(15,000원) 1인분

이집은 복집이면서도 복껍질 서비스는 없다고해서 별도로 주문해 봅니다.

쫀득한 복껍질을 미나리와 함께 매콤,새콤 무쳐왔는데 양도 푸짐하니 괜찮습니다.













둘째가 주문했던 복불고기(20,000원) 2인분

생선요리 중에 불고기가 붙는게 복 말고 또 있는지는 모르겠지만 하여간 불고기입니다.

복어에 각종 야채를 넣고 다양한 양념에 볶아 왔는데 상당히 튼실한 복어가 많이 들어가 있네요.

보통 복불고기 하면 대체로 야채가 많고 복어는 많이 안 넣어 주는데 이집은 아주 푸짐하게 줍니다.

내용물을 거의 다 먹은 후에 양념에 밥도 볶아 먹을 수 있는데 이 또한 별미로군요 ^^







생복지리 (15,000원) 2인분

아마도 이날 이집 복어는 거의가 까치복이 아니었나 싶습니다.

원래는 황복탕과 생복탕을 섞어 주문해 보고 싶었지만 다른걸 많이 먹어 생복탕만 주문합니다.

도대체 주는 복요리마다 양이 엄청나게 많으니 생전 처음 원없이 고가의 복을 먹었나 봅니다 ㅎㅎㅎ













일하시는 분이 생복탕 밑에 깔려 있던 콩나물을 위로 올려 놓은 후 양념이 된 대접에

건져내고는 기술적으로 잘 버무려 섞어 주니 아삭하고 맛있는 별미의 콩나물무침이 되는군요.

영주가 워낙 콩이 유명하던데 그래서 그런지 이집 콩나물무침이 맛도 좋지만 주객이 전도된 것처럼

어찌보면 조연이 주연을 누르고 더 인기를 차지하고 있는 듯 보입니다.











시원한 국물이 일품인 생복지리를 정신없이 먹고 나서 국수 사리도 넣어 봅니다.

이왕 과식하는 김에 확실히 과식 하는걸로 ㅎㅎㅎㅎ

맛있었어요 ^^


영주복어맛집 영주우리복어식당

40년 동안 영주분들에게 사랑을 받아 온 영주 대표 복집이라고 합니다.

내륙에서 무슨 복어중개업을 한다는건지는 몰라도 하여간 가성비로는 아주 최고입니다.

가격도 상당히 착한 편이고 특히나 복어 주는게 땅팔아 장사 하는지 손이 너무 큰 집 같더군요.

음식은 특별히 아주 잘한다고 하기는 그렇지만 그래도 오랜 세월 사람들에게 이정을 받을만한 좋은 집입니다.

아마도 평균 연령 70이 가까운 사람들이 너무 많은 양에 질렸던건 아니었을까요? ㅋㅋㅋ

영주 지나실때 한번 들려 보실만한 좋은 집으로 추천 ^^*








영  주    우    리    복    어    식    당


경상북도 영주시 영주동 358-2 ( 번영로 177 )

0 5 4 - 6 3 1 - 0 0 1 1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