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병의 맛집 기행

금정역족발맛집/산본족발맛집/30년전통의족발집/금정역 고향왕족발

작성일 작성자 노병


                                                                           금정역족발맛집 산본족발맛집   금정역 고향왕족발




적게 걷고 많이 먹는날

햇빛을 피해 걷는다고 수리산 둘레길 갔다가 땀깨나 흘리고 뒷풀이 하러 갑니다.

일행중 한분이 금정역 고향왕족발 어떠시냐고 해서 그러자고 하기는 했는데 여긴 처음입니다.

금정역 앞을 거의 집 앞마당 처럼 다니는 노병이 30년 됐다는 이집을 몰랐다니 세상에 이런일이  ㅠㅠ


선입견이라는게 얼마나 무서운건지를 잘 보여주는 사례 같은데

금정역 인근에서는 산본시장 장충왕족발이 워낙 유명한지라 이집은 전혀 관심을 안 가졌던 것 같으네요.







금정역 고향왕족발은 금정역 먹자골목에서 모텔촌 쪽으로 거의 끝쯤에 있습니다.

금정역 4번 출구를 깃점으로 본다면 도보로 대략 3~4분 정도 거리입니다.







조금 이른 시간이였는데도 손님들이 꽤 있습니다.

제 시간대에는 자리 잡기가 쉽지 않을 정도로 인기가 있다더군요.

영업시간은 오전 11시부터 오후 11시까지이고 둘째,넷째 일요일 휴무 그리고 배달가능입니다.





족발집인데 사철탕을 같이 하는게 조금 특이 합니다.

이날 손님들을 보니 모두가 족발 손님이던데 하여간 호불호는 있겠습니다.

이집을 20년 이상 다녔다는 일행 중 한분 이야기로는 이집 삼계탕도 잘 한다더군요.





이런 티슈를 주는 집이 많지 않은데 좋으네요.

사실 이런건 업주가 조금만 신경 쓰면 큰돈 안들이고 할 수 있는 일이죠.























밑반찬들이 비교적 괜찮습니다.

부추무침이나 깻잎절임도 좋았고 시원한 동치미나 콩나물국도 좋습니다.







땀도 많이 흘렸으니 시원하게 말아서 시작을 합니다.

노병 술 많이 마신다고 걱정해 주시는 분들 많으신데 늘 조심하며 조금씩만 마십니다 ㅎㅎㅎ









고향왕족발의 족발 대짜리 입니다.

잡내없이 아주 맛있게 잘 삶아 왔습니다.

1990년에 개업을 했다던데 30년의 연륜이 괜한 것은 아니로군요.









향이 강하지 않으면서도 부드럽고 쫀득하니 맛이 좋습니다.

두루두루 여러가지 방법으로 먹어 보는데 깻잎절임에 싸 먹는 것도 아주 좋으네요.









여러번 드렸던 말씀이지만 족발은 대부분 양이 아닌 부위로 대짜리와 중짜리로 나눕니다.

요즘은 전부 앞발로만 족발을 만드는 집들도 있지만 대체로 대는 앞다리,중은 뒷다리 그렇습니다.

돼지의 신체 구조상 앞다리가 짧아 체중이 많이 몰리면서 앞다리 근육이 더 발달되기 때문에

살코기가 많은 뒷다리에 비해 앞다리 부위가 더 쫄깃하고 식감이 부드럽다고 하죠.

하지만 개인별 기호에 따라 선호하는 부위는 다 다릅니다.

쫄깃하고 맛있기로는 먹기가 불편해서 그렇지

노병은 발톱 부분이 제일 좋습니다 ㅎㅎ



금정역족발맛집   금정역 고향왕족발

금정역 먹자골목에는 족발집이 거의 없는데 이집 너무 괜찮습니다.

다만 위에서도 언급 했듯이 사철탕 부분이 조금 불호일 분들도 계시겠더군요.

오래된 집이라 자연스럽게 대물림 중으로 보이던데 오래 오래 잘 됐으면 좋겠습니다 ^^*








금  정  역    고    향    왕    족    발


군포시 금정동 43-6 ( 산본천로 226번길 74 )

0 3 1 - 4 5 5 - 1 6 2 7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