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장성. 고경명 묘역과 제봉각(霽峯閣)

댓글수80 다음블로그 이동

발길을 따라

전남 장성. 고경명 묘역과 제봉각(霽峯閣)

봉구아재
댓글수80

 

제봉각 입구 솟을대문.

 

제봉각으로 오르는 입구의 돌계단과 주위가 새로히 정비되어 깨끗하고 말끔하다.

 

 

전남 장성군 장성읍 오동촌길 72-1.

 

 

제실인 제봉각(霽峯閣) 전경.

 

제봉각(霽峯閣)은 조선 중기의 문신으로 임진왜란 때 의병장으로 활약했던 제봉(霽峯) 고경명(高敬命 1533~1592)의 생애와 행적을 기르기 위해 세워진 제각이다.


 

의병장 고경명 선생.

 

광주 압보촌(鴨保村) 출생.

1533(중종 28)∼1592(선조 25). 조선 중기의 문신· 의병장.

본관은 장흥(長興). 자는 이순(而順), 호는 제봉(霽峰)· 태헌(苔軒).

자검(自儉)의 증손으로, 할아버지는 형조좌랑 운(雲).
아버지는 대사간 맹영(孟英), 어머니는 진사 서걸(徐傑)의 딸이다.

 


- 웹사이트 -

 

 

제봉각(霽峯閣) 편액.

 

 

 

제봉각에서 본 솟을대문.

 

제봉각 앞 뜰도 새로 정비되어 말끔하다.

 

 

 

전사청? 제(祭)를 준비하는 공간으로 보인다.

 

 

 

제봉각에서 담장 밖 우측으로 쳐다보면 묘역이 보인다.

 

 

 

고경명 선생 묘역.

 

묘역 주위의 잔디가 새로 정비되어 말끔하다.

 

 

진주성 싸움에서 순절하신 첫째아들 고종후(1544 - 1593)의 부인 철성 이씨의 묘.

뒷편 묘소가 고경명 선생 묘소.


 

 

고경명선생과 부인 울산 김씨 부부 묘.

 

 

 

2014년 11월 세워진 묘표문.


 

 

측면에서 본 고경명선생과 부인 울산 김씨 부부 묘.

 

 

 

여섯 째 아들인 고용후(1577 - 1648)와 부인 행주 기씨 부부 묘.


 

 

묘역에서 흘러내린 물을 웅덩이에 모아 묘역관리에 쓰고있다.

 

 

 

탐방: 2016년 4월 17일.

맨위로

http://blog.daum.net/life112/4476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