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선관 입구.

 

 

전남 해남군 삼산면 구림리 산19-4.

 

 

유선관은 지난 2017년 11월 19일에 촬영하여 2017년 12월 27일에 본 블로그에 포스팅한 바가 있는데, 이번에는 쌀패모임(2018년 10월 27일~ 10월 28일)의 2일차 여행지가 해남 대흥사로 정해져 대흥사 가는 길에 재차 촬영하여 포스팅하게 되었다.

 

유선관 간판.

 

 

해남 한쪽 끝에 불쑥 솟은 두륜산 그리고 그 기슭에 자리한 대흥사는 계곡을 끼고 편백나무, 삼나무, 동백나무 등이 터널을 이룬 숲길로도 이름난 곳이다. 햇살이 비집고 들어올 틈조차 없는 울창한 그 숲길 끝자락에 푸짐한 남도 음식상을 소개해 눈길을 끈 곳이 바로 유선관이다.
 
유선관은 100년 전통을 자랑하는 한옥으로, 원래는 대흥사를 찾는 신도나 수도승들의 객사로 사용했다고 하나 40여 년 전부터는 여관으로 운영하고 있다.

 

야트막한 담장 너머 아담한 마당 한복판에 있는 정원을 중심으로 부드러운 곡선미가 돋보이는 건물들이 미음 자 형태를 이루고 있다.

방마다 창호지를 통해 새어 나오는 노르스름한 불빛은 보는 것만으로도 포근하고 정겹다.

 

툇마루에 걸터앉아 다른 방에 머무는 사람들과 자연스럽게 이야기를 나누는 것도 마당 안쪽 정겨운 장독대 뒤편에 놓인 평상에서 개울물 소리를 들으며 동동주에 파전을 먹는 맛도 그만이다.
 
정갈한 고택의 아름다움에 반한 임권택 감독이 즐겨 찾는 곳이자, 영화 <장군의 아들>과 <서편제>, <천년학>등의 촬영지로 등장하면서 알음알음 세간에 알려진 유선관은 <1박2일>에 소개되면서 찾는 발길이 부쩍 늘었다.

 


객실예약.
객실운임 : 2~3인실 50,000원 / 4~5인실 70,000원 / 8~10인실 120,000원.

 

 

식사안내.
석식 1인 10,000원 / 조식 1인 8,000원.

 

 

전화:  061-534-2959.
 

- 유선관 홈페이지 -

 

 

 

 

 

 

 

 

 

 

영화 '장군의 아들' '서편제' '천년학'의 촬영장소였던 객사.

 

 

장독대.

 

 

평상에서 파전에 동동주를 마시는 등산객들.

 

 

 

 

 

 

신기하게도 굴뚝 위에 소나무가 자라고 있다.

 

 

밖에서 본 유선관 전경.

 

 

 

2018.10.28.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