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구아재 사랑방

광주 광산. 광산김씨 효열문(光山金氏 孝烈門)

작성일 작성자 봉구아재

 

광산김씨 효열문(光山金氏 孝烈門)

 

광주광역시 광산구 박호동 노동마을 입구에 자리하고 있다.

 

 

광주광역시 광산구 박호동 93.

 

 

 

 

효열문 문곽은 근래에 세웠는지 대리석으로 하고 담장은 적벽돌로 둘러두었다.

 

 

효열문(孝烈門)

 

철문은 닫혀 있고 낮은 담으로 사방이 둘러 쌓여 있어서 들어갈 수는 없었지만 담 너머로 촬영은 가능하였다.

 

 

 

건물 외부 전면에 '광산김씨 효열문'이라는 현판과 두 사람의 행적을 기록한 편액이 나란히 걸려 있고,

내부에 광산김씨 효자비와 나주나씨 효열비 등 2기의 비석이 세워져 있다.

 

 

광산김씨 효열문 현판.

 

 

17세기 중엽 건립된 것으로 보이는 효열문(孝烈門)이다.


지역 유림들이 광산김씨 김응기(金應期)의 효행과 나주나씨(羅州羅氏)의
열행(烈行)을 나라에 천거하자 인조와 선조가 정려를 내릴 것을 명하였다.

 

김응기는 3세 되던 해에 모친인 죽산박씨를 잃고, 백부 김건의 양자로 들어갔다.

 

15세에 생부마저 별세하자 삼년상(三年喪)을 치렀으며,
18세에 문화류씨(文化柳氏)와 혼인하고 양부모에게도 효를 다했다.

 

34세에 양부가 병을 얻자 명의와 선약을 구해 병구완을 하였으며,
결국 별세하자 3년간 시묘살이를 하였다 합니다.

 

효열각은 정면 2칸, 측면 1칸의 골기와 맞배지붕 건물로,
붉은 벽돌 담장에 둘러싸여 있다.

 

- 웹사이트 -

 

 

광산김씨 효열문 현판 아래에 나주나씨 효열비.

 

 

광산김씨 효자비.

 

 

광산김씨 세장산 표석.

 

효열문 바로 옆에 근래에 세운 듯한 광산김씨 세장산의 표석이 세워져있다.

 

 

광산김씨 세장산 표석과 효열문 전경.

 

 

 

2018.09.26.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