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남의 소금강 대둔산 풍광






* 2019년 02월 24 일 일요일 맑고 따뜻한날에 약 13도내외


* 배티재- 오산갈림길 - 생애대 - 낙조대 - 마천대 - 장군봉- 용문골( 약 10 km 5 시간소요)


대 둔 산



정상에서 바라본 대둔산 구름다리와 삼선철교 방면






10 : 30  배티재 에서 산행준비를 하고~~






이곳 배티재에서 오산갈림길 까지  가는길은 계단을 약 1100여개 이상 올라가야

하는 난코스이다






끊임없이 이어지는 계단과 오르막길에 더운날씨에 겨울옷도 배낭에 넣고

이마에 흐르는 땀을 딲으면서 쉬엄 쉬엄 올라가야 한다~





11: 20 약 50여분간 산행길은  가파른 계단과 오르막길을 올라 도착한

오대산 갈림길 능선에 올라섰다







이마에 흐르는땀을 딲고 바라본 대둔산 암봉 전경이 눈에 들어온다~






태고사 전경을 당겨 보고





낙조대로 가는 산길은 오르막과 내리막이 이어지면서 가뿐숨을 내쉰다~






12 : 15 낙조 산장 갈림길에 올라서서






여기부터는 바위암봉을 바라보면서 정상으로 이어진다

















대둔산의 암봉사이 사이 푸른소나무가 생명력을 이어 가고~







바위 능선길에서  오늘 산행 시작했던 배티재 휴계소를 바라본다~







낙조 산장방면을 보면서







저녁에 해가 질때 일몰이 아름다운 낙조 산장







13 : 00  마천대 개척탑 정상에서







마천대에서 내려다본 구름다리와 케이블카







대둔산 하이라이트 구름다리 삼선쳘교  케이블카를 내려다본다











가을철 구름다리 전경










대둔산 바위 암봉의 위용













상행 하행의 케이블카도 당겨보고~~
























밑에서 바라본 삼선철교







삼선 철교를 오르기전에 올려다 본다~














위에 올라 내려다본 삼선 철교










 

약수정







구름다리 밑에서













구름 다리와 삼선철교 그리고  마천대 전경







삼선 철교와 마천대











지금의 구름다리 전경






약 37년전 1982년도 대학2년때 대둔산 처음산행때 구름다리 전경

지금은철교 이지만 그때는 동아줄로  이어진  걸을때 마다 흔들흔들

출렁다리였다~진짜 아찔한 구름다리 였었는데~~








































용문골로 하산하기로 한다~~














신선 바위




















14 : 50 약 4.30 여분간의 산행을 마치고 휴계소에서

간단한 식사를 하고 오늘의여정을 마친다~~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