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중하지않은 것은 없다.

댓글수34 다음블로그 이동

소중하지않은 것은 없다.

피스블리
댓글수34




어떤 동산에 두 그루의 나무가 있었습니다.
한 그루는 키도 크고 나뭇잎도 무성했지만
 그 옆에 있는 나무는 키도 작고 가지도 나약해서 불평이 많았습니다.


 "저 키가 큰 나무 때문에 햇빛을 못 받아서 나는 자라지 않는 거야."
 "저 나무가 없었다면 훌륭히 자랄 수 있을 텐데."
 "저 나무는 키만 크지 쓸모도 없고 나에게 피해만 주는군!"


그러던 어느 날, 나무꾼이 그곳을 지나갔습니다.
작은 나무는 나무꾼에게 큰 나무를 도끼로 찍어 가져가 달라고 했습니다.
큰 나무가 나무꾼의 도끼에 찍혀 넘어지자,
작은 나무는 매우 기뻐했습니다.
이제 멋지게 자랄 수 있겠다고 환호했습니다.


그런데 얼마 후, 작은 나무가 쓰러져버렸습니다.
그늘이 되어 주고 바람막이가 되어 주던 큰 나무가 없어지자
 뜨거운 햇볕과 세찬 바람을 견디지 못한 작은 나무는
 그만 힘없이 쓰러져버린 것입니다.


사람들은 당연하게 누리는 것에 대한 소중함을 모르고 살아갑니다.
바람, 공기, 햇빛처럼 눈에 보이지 않는 것부터
 사소해 보이는 모든 것들에 대해서 말입니다.



 행복을 두 손안에 꽉 잡고 있을 때는

그 행복이 작아 보이지만,
그것을 풀어준 후에는 비로소 그 행복이
 얼마나 크고 귀중했는지 알 수 있다.
- 막심 고리키 -


관련 태그 목록 #감사 #소중함 #좋은 글 #행복
맨위로

http://blog.daum.net/lovehwpl/290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