햇살이 창문 가득 비쳐 와 눈을 뜨면

귓가에는 여전히 거친 바람 소리가 들려오는 듯하지만

세상은 이미 푸른 하늘아래 환희 반짝이고 있다. 

 

 

 

 













9월 3주 이 블로그 인기글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