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 생략하고

나만 남았다

 

바람이 빛의 방향으로 불고

맞춤으로 다가오는 쉼

 

지금이 가장 행복한 시간이다.










저도 잠시 쉼을 찾습니다.








11월 2주 이 블로그 인기글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