척박해진 마음을

                 산길에 잠시 안겨본다

 

                 그리고 나는

                 진실한 사랑의 소리를 엿 듣는다.

 

                 간절함과 자연이 만나

                 사랑으로 들려오는 소리는 기쁨이다

































8월 3주 이 블로그 인기글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