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둠은

                                      혼자서 제 그림자를 지우지만

 

                                      대화는

                                      빛과 같은 따뜻함과 마주한다.













11월 3주 이 블로그 인기글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