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늘로 향한

                          나무와 사람의 시선 속으로

 

                          바람이 이끌어주는 햇살 한 줌

                          성큼 다가오는 하늘

 

                          상쾌하고 영롱하다.


















12월 2주 이 블로그 인기글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