잎 내리고 숨죽이더니

                           지금까지 남아 있을 줄이야.

 

                           창가 그늘이 깊듯

                           네가 남겨놓은 그늘도 깊구나


















10월 2주 이 블로그 인기글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