햇볕 좋은 날

구름처럼 떠나가고파

 

부는 바람 둥지고

빈 여백을 다정하게 채우며

 

길을 만들어 간다.
























12월 3주 이 블로그 인기글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