밖으로 불던 바람

                                    몸속으로 들어와 비워내더니

 

                                    안도 밖도

                                    다름이 없이

 

                                    꼼짝하지 않던 마음 흔들어

                                    사랑 노래 불러줄 것만 같다.




















8월 3주 이 블로그 인기글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