곁에 있는

가까운 가슴 사이

절절한 마음처럼

 

함께 증발하는

눈부신 자연과 나













8월 3주 이 블로그 인기글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