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를 잊고 비운 그만큼만

                           새로운 세상을 담아내고

 

                           마음의 넓이와 깊이가

                           그 자리를 채워가는

 

                           여행은

                           또 다른 시간입니다















12월 1주 이 블로그 인기글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