삶은

회상의 간절함으로 현재가 존재한다.

 

조금씩 나아지는 것에 감사하면서

슬며시 젖어드는 날














6월 3주 이 블로그 인기글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