뜬금없는 바람에

흔들리던 하늘

 

거친 숨을 토해내듯이

비가 내린다.













9월 3주 이 블로그 인기글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