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신의 모든 것을 남과 비교 하느라
갈 길을 가지 못하는 어리석음으로
오늘을 묶어 두지 않게 하소서... 







8월 3주 이 블로그 인기글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